layner.egloos.com

貧乏自慢

이글루스 로그인



구글 애드센스 1 20140625

통계 위젯 (화이트)

1028
178
1562556


무서웠던 체험 앙케이트 결과 앙케이트!

언제나처럼 포스팅 거리가 떨어지면 올리는 '앙케이트 결과'.
그리고 보면 이것도 적당히 카테고리 분류를 해도 될 시점일지도...;

오늘의 주제는 여름특집으로 '무서웠던 체험'에 관한 것.

(출처는 언제나처럼 도쿄전력 생활정보사이트 tepore)

앙케이트 결과 보기


Q1) 최근 무섭다고 생각한 적이 있습니까?

있다 : 38% / 없다 : 62%

있다고 대답한 사람들 중에는 이런 대답들이...

'급여명세를 봤을 때'
'쇼핑할 때 계산대 바로 앞에서 지갑을 놔두고 온 걸 알았을 때'
'민달팽이가 머리에서 떨어졌을 때'
'반투명한 인간이 부엌구석에 서 있는 것을 발견했을 때'
'찻집에서 2명이 들어갔는데, 점원이 3분이시군요라고 해서 뒤돌아 봤는데 아무도 없었을 때'

그리고...이런 대답도...

'빨대로 1리터짜리 우유를 마시면서 뒹굴거리며 TV드라마를 시청하고 있는 마누라를 봤을 때'라는 A씨의 대답이 압권...-_-;


Q2) 당신이 세상에서 가장 무서워하는 것은 무엇입니까?

1. 죽음
2. 인간
3. 유령, 괴기현상

4. 곤충
5. 마누라
6. 지진
7. 전쟁
8. 돈 / 사고
9. 병, 부상


Q3) 여름에 유행하는 괴담. 당신은 유령이나 괴담을 믿습니까?

믿는다 : 65% / 믿지 않는다 : 35%


Q4) 괴담, 호러에서 연상되는 이야기, 작품을 말씀해주십시오.

1. 요츠야괴담(四谷怪談), 오이와상(お岩さん)
2. 링
3. 엑소시스트
4. 13일의 금요일
5. 반쵸 접시저택(番町皿屋敷)
/ 이나가와 쥰지(稲川淳二)의 무서운 이야기
7. 귀없는 호이치(耳なし芳一)
8. 화장실의 하나코상 / 주온
10. 학교의 괴담 / 사다코


* 위의 이야기들이 어떤 것인지 아시고 싶은 분은 드라마 '기묘한 이야기'의 시놉시스(한글)를 참고해주세요...; 그리고 이나가와 쥰지는 공포관련 TV프로그램에서 빠질 수 없는 탤런트(겸 공업디자이너...;)입니다. '이나가와 쥰지의 무서운 이야기'란 프로그램은 책으로도 나와 있습니다.


그리고 추가로 소개하는 에피소드 몇가지...

■ 보지말 것을...
어릴적에 자다가 무심코 걸어놓은 옷의 아랫쪽을 봤더니 조그만 할머니의 머리(옆얼굴)가 둥둥 떠있는 것을 보고 굉장히 무서웠습니다.

■ 나뭇결에 여러가지 것들이...
초등학교 시절 수련회 때, 밤에 자려고 2층 침대의 아랫쪽에 누웠다. 천정의 나뭇결에 단발머리를 한 여자애가 내 쪽을 보고 웃고 있는 얼굴이 비쳤다...

■ 타이밍이 너무해
'링'을 비디오로 한참 혼자 보고 있는데, 갑자기 전화가 울렸을 때


앙케이트 결과는 이렇습니다만, 저는 괴담이라거나 유령같은 체험은 못 해봐서 잘 모르겠군요. 제가 제일 무서웠던 일은 십수년만에 치과에 가서 견적서 뽑았을 때였습니다. 정말 하늘이 노래지더군요.

덧글

  • 근이 2004/07/28 06:15 # 답글

    저녁식사 대용으로 사왔던 삼각김밥에 속이 없었을때(..)
  • 雪猫 2004/07/28 10:25 # 답글

    ......큰맘먹고 비싼돈 주고 사온 음식이 못먹을 음식일때...(ㅡ_ㅜ)
  • 끄레워즈 2004/07/28 11:20 # 답글

    저도 귀신을 본 적이 없습니다.
  • Layner 2004/07/28 11:53 # 답글

    근이 // 누가 먹었나, 삼각김밥? (쿡크로빈 노래에 맞춰서...;)

    雪猫 // 대신 먹어 줄 사람이라도 있으면 그나마 나을텐데 말이죠.

    끄레워즈 // (만화의 영향 때문에) 일본가면 볼 수 있을 줄 알았습니다...;
  • Boogie Pop 2004/07/28 19:09 # 삭제 답글

    저도 5살때 화장실에서 귀신을 본 적이 있지요;;
  • Layner 2004/07/28 23:04 # 답글

    Boogie Pop // 화장실 귀신이면 예의 그 휴지 고르라는?
  • Boogie Pop 2004/07/29 02:14 # 삭제 답글

    아니오, 볼일을 보고 있는데 창문 밖에서(3층입니다) 얼룩덜룩한 얼굴(명백히 인간의 것은 아닌. 5살때 일인데도 그 얼굴은 아직도 기억합니다;;;)이 구경하고 있더군요. ...쇼타콘 귀신이었던 것일까요.
댓글 입력 영역

구글애드센스_728x90_201406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