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yner.egloos.com

貧乏自慢

이글루스 로그인



구글 애드센스 1 20140625

통계 위젯 (화이트)

2930
220
1564483


태그 : mag2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사이바라 리에코의 유료 메일 매거진 실험

의 사이바라 리에코가 에세이, 독자와의 질답, 만화 등, 작가에 관련된 콘텐츠를 담은 메일 매거진을 발행한다. 2월 9일부터 월 2회 (격주 수요일) 월 4회(매주 수요일) magmag를 통해 발행하며, 250엔 555엔/월이라는 유료 메일 매거진이다! (메일 매거진 등록 및 간단한 내용은 여기에서 확인) (magmag 사이트) * 2011.2.8 스텝...

에키벤(역 도시락)의 추억

어릴적부터 에키벤(역에서 파는 도시락)을 너무 좋아해서 어른이 된 지금도 자주 먹습니다. 옛날엔 조그만 용기에 들어간 차와 에키벤을 팔았습니다. 그리워지네요. 여러분은 에키벤 좋아하시나요? 혹시 전국 각지의 추천하는 에키벤이라든지 에키벤에 관한 추억이 있으면 알려주세요. 가르쳐 주세요! 티쳐 선생님. (간사이벤)Weekly Mag2 (09/03/09)...

심령현상 경험담

겨울이 되면 떠오르는 기억이 있습니다. 어릴적, 시골 할아버지댁에 자주 갔습니다. 추운 겨울날, 위패를 모신 방에서 자고 있으려니 한밤중에 증조할아버지의 사진이 하얗게 빛나는 것 같았습니다. 그 전에도 그 후에도 그 때 한번뿐, 같은 현상을 본 적이 없습니다. 딱히 무섭지는 않았고, 그 후에 아무 것도 일어나지 않았습니다만... 그건 ...

급식의 추억

요전날, 술자리에서 초등학교 시절의 급식이 화제가 되어서 한참 이야기꽃을 피웠습니다. 아게빵(튀긴 빵)이나 미루메쿠(ミルメーク : 우유에 타먹는 조미품), 냉동귤 등, 추억의 메뉴가 줄줄이 이야기거리가 되었습니다. 저희 학교에서는 한 달에 한 번 커피우유의 날이 있어서 어린 마음에 그 날을 기다리곤 했습니다. 그리고 다 먹기 전까지는 점심시간에 놀 수 ...

역전 현상

가전제품 양판점에서 같은 용량인데도 가격이 다른 USB 메모리에 대해서 설명을 요청했더니, "아마도..."하면서 케이스 뒷면을 보면서 "안티 바이러스 소프트가 있어서 그런 것 아닐까요..." 하길래, 아는 사람을 불러달라고 했습니다. 그런데 그 점원도 케이스 뒷면을 보면서 "안티 바이러스가 포함되어 있어서 이쪽이 비쌉니다."라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포함...

배우고 싶은 것

근처에 플라멩코 교습실이 생겨서 살짝 끌리고 있습니다. 조금 용기를 내서 올해부터 배워볼까 하고 검토 중입니다. 요가같은 것도 하고 싶네요. 여러분은 이제부터 해 보고 싶은 것, 배워보고 싶은 것이 있나요? 스포츠나 어학 등 여러가지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가르쳐 주세요! 티쳐 선생님! (오레, 오레!!)Weekly Mag2 (09/01/12) 중에서어...

영수증 어떻게 정리하세요?

영수증을 언제 버릴지 타이밍을 못 잡아서 지갑은 빵빵... 어쩔 수 없이 가방 주머니로 옮기지만 그러면 이번엔 주머니가 빵빵... 이런 악순환을 되풀이하고 있습니다. 공공요금 영수증같은 건 발행 후 1년 이상 소중히 보관하고 있습니다. 언젠가 필요하게 되지 않을까 싶어서 버리지도 못합니다. 여러분은 그런 건 어떻게 하십니까? 바로 버리시나요? 가르쳐 주...

크리스마스 선물

목욕을 마치고 속옷을 입으려는데, 7살짜리 딸이 제 팬티가 찢어진 것을 발견했습니다. 버려야지 버려야지 하다가 그만 또 입고 만 팬티. "엄마, 팬티 찢어졌어." "엄마는 돈이 없어서 팬티를 못 사."라고 장난쳤더니, 딸은 천천히 창문을 열고 외쳤습니다. "산타 할아버지! 엄마 팬티 사게 돈 갖다 주세요!" 그만해~ 이웃집에 다 들려! (진짜 온다면 좀...

이런 자격증 갖고 있습니다!

어째서인지 저는 "세계유산검정"을 갖고 있습니다. 사실은 일 관계로 우연히 알게 되어서 한 번 봐볼까 했던 것이 계기로... 하지만 저에게는 따 봤자 별로 도움이 되지 않는 자격증이었습니다. 기껏해야 술자리의 안주거리 정도. 여러분은 뭐가 재밌는 자격증을 알고 계신가요? 왜 땄는지 모르겠다... 싶은 자격을 가지신 분이 계신다면 알려주세요. 가르쳐 주세...

결혼을 결심하게 된 계기는?

결혼하신 분이나 약혼하신 분에게 묻겠습니다. 7년이나 사귀고 있는 남자친구가 있습니다만, 솔직히 결혼할 타이밍을 모르겠습니다. 서로 결혼을 안 한다고는 생각하지 않고 있습니다만, 그렇다고 행동도 하지 않는 상태가 그럭저럭 5년 정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여러분이 결혼을 행동으로 옮긴 타이밍은 언제였나요? 어떤 계기같은 것이 있었나요? 가르쳐 주세요! 티쳐...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구글애드센스_728x90_20140629